2018 평창 패럴림픽 캠페인 <평창 어울림展>에 오케이티나가 참여합니다.

 

 

처음부터 한눈에 반했던 반다비를 모티브로 '평창'이라는 주제로 작업하였다.
아름다운 평창을 배경으로 어느 하나 같지 않은 각각의 나무들은 '있는 그대로도 괜찮은 우리들의 모습'을 담고 싶었다.

올림픽의 성화를 이어가고 있는 반다비와 패럴림픽의 로고. 그리면서 다시 한번 느꼈지만 마스코트뿐만이 아니라 로고와 엠블러의 조화도 참 좋았던 이번 2018 평창.

 

2018 평창 동계 패럴림픽의 성공을 기원합니다.

 

오케이티나 월페이퍼는 평창 올림픽 공식 사이트 '헬로우 평창'에 가시면 '평창 어울림展'에서 PC버전과 모바일 배경화면을 각각 무료로 다운 받을 수 있습니다.